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벚꽃엔딩

달자의 일상

by 오달자 2020. 4. 6. 06:00

본문

봄은 언제 오려나....싶었는데...
어느새 봄이 성큼 와 있네요.
지난 주말, 찌부퉁한 컨디션이기에 오늘은 기필코 걸으리라! 마음먹고 집 근처 탄천을 걸었어요.
그동안 코로나 핑계로 너~~무 걷지를 않았기에 요근래 확~~찐 저의 살들을 보면서 반성하게 되네요.
코로나 19 로 인해 멈춰진 시간 속에 갇혀 사는 듯한 느낌을 안고 살기를 거의 두 달 남짓,
이미 봄은 내 눈앞에 와서
찬란한 벚꽃잎 흩날리는 봄바람에 일렁이는 봄아지랭이....

 

따스한 햇살 아래 눈부시게 피어 있는 벚나무들이 즐비한 집 앞 탄천입니다.

파아란 하늘색 도화지에 하이얀 함박눈이 내린 것 같아요.

 

눈부신 햇살 아래 하이얀 꽃다발 한아름.
벚꽃이 이렇게 예뻤나...다시 한번 쳐다보게 되네요.

흐드러진 벚꽃나무 가지 끝에 올망졸망 송이송이 벚꽃송이 잔뜩 품은 오래된 왕벚나무

아파트 산책로에도 흐드러지게 피어 있는 벚꽃나무들~~

하얗게 어둠을 밝히는 벚꽃나무들~~

계절은 어김 없이 찾아오는데 우리네 마음만 아직 꽁꽁 얼은 붙은듯...싶네요.

최근에 해외유입 확진자가 늘고 있는 반면에 코로나19 가 좀체 사라지지 않는 추세로 봐서는 앞으로 장기전에 대비할 마음 가짐을 가져야겠습니다.
비록 마스크를 끼고 생활해야 해서 불편함은 어느정도 감수하고 살지만 그렇다고 생업을 포기할 순 없지 않겠어요?
대신, 정부에서 내놓은 코로나 개인 생활 수칙을 잘 지키면서 아직은 집단 모임이나 사람 붐비는 곳 방문은 자제하며 최대한 지역간 이동을 자제하며 살아야겠습니다.
전세계 언론이 주목할 만한 대한민국이 코로나19에 대처하는 자세가 전세계 사람들로부터 격찬을 받는다고 하니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자부심을 가지고 사셔도 될것같습니다!
일부 수칙을 어기고 있는 분들도 대한 민국의 국민으로써 조금씩만 양보하면서 이 국면을 함께 헤쳐나가면~~하는 바램이 드네요.

코로나19로 인해 겨울이 언제 왔다 갔나....
계절의 변화도 느끼지 못한 채 맞은 봄이지만,
우리네 마음만은 봄꽃처럼 활짝 펴졌으면 합니다.
다들 활짝 핀 벚꽃 보면서 마음의 주름을 펼쳐 보아요~~^^

'달자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사합니다^^ JH님.  (8) 2020.04.09
나의 아르바이트고군분투기3탄  (9) 2020.04.08
벚꽃엔딩  (7) 2020.04.06
코로나방학2탄  (5) 2020.04.02
나의 아르바이트고군분투기2탄  (12) 2020.03.30
나의 아르바이트 고군분투기  (15) 2020.03.27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20.04.06 06:16 신고
    오달자님 아리아리!

    윗 동네 벚꽃이 이제 한 창 이군요!
    부산은 꽃눈 날리면서 초록잎이 더 많아지고 있어요!
    정말 덕분에 마음 주름 활짝 폅니다.
    새로운 한 주 활기차게 시작합시다! ^^
  • 프로필 사진
    2020.04.06 08:26 신고
    아직 버좇 포스팅이 좀 남긴 하지만 이제 이곳은 벚꽃 엔딩입니다
    내년을 기약해야겠습니다.
    에전의 일상이 너무 그리워지는 요즘입니다
  • 프로필 사진
    2020.04.06 09:26 신고
    여기도 벚꽃이 한창이네요.
    지난주에 아파트에 핀 벚꽃을 보며
    자연의 위대함을 느꼈었는데...
    자연은 생체시계라도 내장된 것일까
    생각해봤어요.
    혹한의 추위도, 혹서의 무더위도 다
    이겨내고 때되면 정확하게 꽃을 피워내니
    감탄하지 않을 수 없어요.

    파란하늘과 흰 벚꽃 그렇게 조화로울 수가 없네요~~
    방구석 꽃놀이 잘 했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20.04.06 09:59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 사진
      2020.04.06 14:46 신고
      네에~~ 맞아요~ ㅎ
      그래도 산책 나온 분들 꽤 있었어요.
      봄은 어김없이 오니까요~~^^
  • 프로필 사진
    2020.04.06 17:34
    너무 좋네요~
  • 프로필 사진
    2020.04.07 15:42 신고
    여기저기 벚꽃이 피어 물이 올랐는데
    아쉽게 보질못하고 동네만 한바뀌돌았네요
    내년에는 꼭 볼수 있을거란 희망아래 올해는 잠시 접어면서 이렇게라도 보니 좋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