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안산 맛집 포그너

달자의 일상

by 오달자 2020. 6. 8. 06:00

본문

지난 달 광명 이케아를 가는 길에 들렀던 맛있는 식당을 소개할까 해요.
같이 간 언니가 소개하기를~~
티비에 나온 맛집이라는데 파스타가 기가 막히다는군요.
도착한 시간이 딱 점심 시간이라 인근 직장인들로 식당안은 만석이었어요.
대기를 걸어 놓고 있으니 한20 여분 지났을까요.
저희 순서가 되어서 드뎌 식당안으로 입장~~

보시다시피 테이블에 몇 안되는 식당이라 시간을 제때 못맞추면 한참을 기다려야 할지도 모르겠습니다.

첫번째로 나온 오징어 먹물 리조또
오징어가 통째 들어가 있는 리조또.
처음봐요!
맛도 비쥬얼도 일품인 오징어 먹물 리조또.
다시 먹고 싶은 맛입니다.
어쩌면 오징어 한마리를 통째 넣을 생각을 하다니.....
역시 맛집의 발상의 전환입니다.

오징어에다 먹물리조또 한수저 얹어 먹으면~~
츄럽...지금도 생각하면 침이 고입니다.ㅎㅎ

이 집의 최애템.
베리쥬스~~~
베리와자몽청을 직접 담근 듯~~
탄산과 함께 어우러지는 시원한 청량감의 에이드!
저는 자몽청은 집에서 항상 담궈먹는데요.
베리를 함께 자몽청을 담근 맛이 아주 오묘합니다.
집에서 청을 담궈봐야겠어요.

이 집의 두번째 메뉴
부채살 스테이크~~
겉바속촉의 부드러운 스테이크의 맛.
저기 노오란 단호박 소스에 풍덩 담궈 한 입 베어 먹으면 달콤, 담백한 스테이크 맛을 볼 수가 있는데요~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하게 적당하거 익힌 스테이크 육질을 그대로 느낄 수 있게 조리 기술이 탁윌한 쉐프의 조리 기술을 짐작 가능케 합니다.

분주히 움직이는 쉐프들으 뒷모습이 꽤 멋져 보입니다.

 맛있는 음식과 함께 멋진 스피커로부터 들려오는 음악 소리 또한 이 식당의 분위기에 한 몫 하는 요소 중 하나입니다.

맛있는 음식은 때로는 지친 우리 삶의 단비를 뿌려주는 듯한 역할을 합니다.
오래간만의 맛집투어로 인해 그간의 심란한 마음을 달래주는 듯 합니다.

'달자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좋은 글-시간을 다스려라  (6) 2020.06.10
위기를 극복하는 실력  (8) 2020.06.09
비움의 미학  (4) 2020.05.22
함께 한 세월~~19 년....  (9) 2020.05.14
어버이날 선물  (6) 2020.05.13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