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Eddie Hggins Trio

달자의 음악 생활

by 오달자 2020. 5. 20. 08:37

본문

 

 

오늘은 재즈 음반을 소개할까합니다.

재즈의 거장 Eddie Higgins Trio의 Autumn leaves 곡을 우선 감상해 보실까요.

www.youtube.com/watch?v=tAXjTnKQi8w

 이 곡은 평소 재즈를 즐겨듣지 않는 사람들도 들으면 익숙한 곡이죠~
제목은 Autumn leaves
이곡은 사실, 1945 년 작곡된 프랑스 노래
'Les feuilles mortes'(고엽)이었다고 합니다.
죽기전에 꼭 들어야 할 재즈라 불릴 만큼 인기있는 곡이죠.

 

Eddie Higgins Trio에서 피아노를 치시는 분.
앨범 중앙에 보이는 안경 끼신분이 Eddie Higgins
콘트라베이스 연주하시는 분은 Jay Leo hart
드럼치시는 분이 Joe Ascione

Eddie Higgins 는 재즈음악에 대중성 또한 더해져 많은 팬층을 확보하고 있을정도로 현재까지 재즈의 거장으로 불리고 있어요.
Eddie Higgins 는 1932년생으로 아쉽게도 2009 년에 작고하셨네요.ㅠㅠ

사실, 재즈(jazz) 라는 장르는 19세기 말에서 20세기 초 미국 남부 뉴올리언즈 일대의 흑인들에 의해 연주되고 형성되었죠.
재즈라는 장르가 곡의 형식이나 곡 그 자체를 가리키는 것이 아니라 연주 스타일 및 연주 그 자체를 의미하는 것으로 연주자들이 재즈의 감각이나 표현력이 없다면 재즈 특유의 음악성을 찾기는 힘들다고 봅니다.

학창시절 재즈 과목을 수강한 적이 있었지만 사실, 재즈라기보다는 클래식보다는 조금 더 대중적인 곡들을 코드진행이라던가 재즈곡책에 나와 있는걸로 배우긴 했지만 정통 재즈를 배우진 못했어요.
항상 언젠가는 재즈 를 배워야지...하는 막연한 희망으로만 갖고 살아오길 어언 수십년...
재즈의 기본 스케일부터 필요한 즉흥 연주,
즉 재즈는 악보없이 연주자의 재즈적인 요소를 즉흥적으로 연주하는 것이 정통재즈라 할 수 있는데요.
사실, 재즈 리듬이 좀 까다롭거든요.
모짜르트나 바흐곡처럼 수학적 공식만큼이나 똑 떨어지는 박자가 아니라 주멜로디를 응용해서 즉흥연주를 하기 때문에 그야말로 재즈필감 없이는 연주하기 힘든 장르라고 할 수가 있어요.

2005 년 한국에 내한 공연까지 하셨다는데 작고하기전 한국에 오신게 마지막인거 같은데 그 공연을 놓친 게 많이도 아쉬움이 남습니다.

연주 영상을 보면 콘트라베이스 솔로, 드럼 솔로 피아노 솔로 들어가면서 서로 서로 악기로 대화 하는 장면이 인상적입니다.
세 분이서 연주를 정말 행복하게 즐기고 있다는 표정이 미소에서 보여집니다.

진정으로 재즈를 즐기는 세 분의 연주자들의 모습에서 과연 대가는 다르구나~~ 라는 걸 새삼 느끼게 되네요.



 

 

 그나마 Eddie Higgins 앨범 하나 소장하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행복합니다.^^

'달자의 음악 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Eddie Hggins Trio  (4) 2020.05.20
이루마 빌보드 차트 역주행  (5) 2020.05.18
타이밍이 문제  (7) 2019.10.25
오늘은 내 인생의 가장 젊은 날입니다.  (6) 2019.08.27
에드시런 꽃가마 사태  (6) 2019.04.22
파이프오르간.. 언젠가는.....  (8) 2019.04.14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20.05.20 06:20 신고
    오달자님 아리아리!

    재즈를 단순히 듣고 즐기기만 했는데
    이렇게 이론적으로 접근하고 직접 연주하기에는
    어려운 분야이군요!
    달자님의 재즈음악에 관한 글을 읽다보니
    언젠가는 달자님의 피아노 연주를 듣고 싶다는
    생각이 간절합니다. ^^
  • 프로필 사진
    2020.05.20 09:22 신고
    아침에 멋드러진 재즈 음악 완전 좋아요.^^
    고엽을 이렇게 경쾌한 재즈로 들으니
    분위기기 전혀 다르게 느껴지네요.
    거장은 자신만의 스타일이 확고한 사람들 같아요.
    그런데 그 스타일이 어울림에 있어 삐죽
    튀는 것도 아니고 그 알 수 없는 경게예서
    자유로이 뛰어 노는 것 같아 아하! 거장은
    남다르구나 싶습니다.

    피아노 : 오달자
    첼로 : 아리아리짱

    협연 언젠가 들을 날이 오겠죠?^^
  • 프로필 사진
    2020.05.21 08:04 신고
    아침에 듣는 재즈 음악 좋네요.
    피아노 소리가 경쾌합니다
    날은 흐리지만 맑은 하루 시작할수 있을듯~~
  • 프로필 사진
    2020.05.21 12:02 신고
    좋은 글 잘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보내세요 ~~^^